• home
  • 회원체험담
회원체험담

온라인 체험담

오프라인 체험담

 
제목 [타오러브] 월풀처럼 질 움직이며 밀어내기 자유자재! [은방울 보수교육 체험담(1)] - 새봄님
이름 타오월드 등록일 2021.01.14
조회수 334

 

월풀처럼 질 움직이며 밀어내기 자유자재! 

[은방울 보수교육 체험담(1)] - 새봄님


 

     


 

 

오늘 특강을 듣다보니까 제가 처음 타오월드에 올 때는 오르가즘이 1단계였어요. 클리토리스 자극으로 확 한번 오르고 나면 만사가 귀찮아졌었는데, 지금 보니 5단계까지 도달했더라고요.

    

전에 은방울 수업 받을 때, ‘과연 저런 단계가 존재할까?‘ 하는 의구심을 갖고 수업을 들었었는데요. 어느 순간 제가 그걸 다 경험하고 있다는 걸 알게 됐네요.

    

요즘엔 은방울 2개 수련을 하고 있습니다. 은방울 고급수련이란 글을 보고 하나를 더해서 2개로 하고 있어요. 오늘 수업에서는 월풀 밀어내기내용을 들었습니다. 들어보니 제가 월풀 조임, 월풀 진동, 월풀 밀어내기까지 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됐고요.

    

은방울 2개 수련을 처음 할 때는 잘 모르겠더라고요. 그런데 이제는 확실히 알게 된 게, 월풀이 소용돌이치는 큰 파도를 일게 하는 효과더라고요. 오늘 수업 들어보니 매칭이 됐습니다.

    

관계를 할 때 과거에는 저도 조이는 게 다인 줄 알았는데, 밀어내기가 제게도 흥분을 준다는 걸 알았어요. 처음에는 조금 의도적으로 밀어내기를 했던 것 같아요. 그런데 어느 시점부터는 나도 모르게 오르가즘에 오르면서 밀어내기가 연속적으로 되더라고요. 꿀렁꿀렁 넘어가듯이 말이죠. 그리고 파동이 안에서 계속 터지는거예요. (오르가즘이) 한번 확 오르고 끝나는 게 아니라 안에서 계속요

    

그리고 전신으로 퍼지면서 저도 모르게 몽환의식이라고 해야 할까요? 저도 모르게 미소가 나오고 피식피식 웃게 되더라고요. ! 이제야 제가 (상승의 오르가즘 단계를) 경험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됐고, 원장님께서 하셨던 모든 이론이 진짜라는 것도 실감하게 됐습니다.

저는 처음에 요실금으로 타오월드에 왔거든요. 그랬는데 생각지도 못한 너무 큰 선물을 받았네요. 성에 대한 부끄러움 때문에 문 앞에 들어서기도 힘들었는데, 지금은 수련 내용을 공유하는 단계에 이르렀네요. 내 몸을 쓰는 방법을 더 알아야 건강해진다는 사실도 알게 됐고요.

    

 

 

또한, 저는 작년에 큰 수술을 받았습니다. 안젤리나 졸리가 안 좋은 인자 때문에 유방이랑 자궁을 들어냈는데요. 저는 당장 문제가 되는 상황은 아니었지만 위험성 때문에 자궁 수술을 받고, 무에서 다시 시작했거든요.

    

원장님께서 항상 수업 중에 손가락을 넣어서 만져보라 하셨어요. 그전에는 내 몸에 대해서 손을 대지 않았거든요. 수술 후 그곳에 손을 댔을 때는 너무 쓰라려서 만질 수조차 없었어요. 이후 간간이 회복되어 겨우 넣었을 땐, 안쪽이 반듯반듯한 벽 같은 느낌이었어요. 그런 후 조금 더 회복하면서 다시 은방울을 착용하다보니 지금은 안쪽이 너무나 꽉 차진 상태입니다.

    

울퉁불퉁해서 어떨 때는 손가락이 잘 안 들어갈 정도예요. 안이 너무나 꽉 차 있고 올록볼록 엠보싱처럼 돼 있거든요. 완전히 평평한 민자에서 새롭게 바뀌어버린 거죠.

    

조여지는 힘과 밀어는 힘이 보통이 아닙니다. 파도가 넘실넘실대듯 요동치는 힘을 손가락으로 확인해보니, 관계 시에 상대가 이런 것을 느끼겠구나생각해 볼 수 있었습니다.

    

저 같은 경우는 정말 바닥에서 다시 은방울을 해봤기에 그 효과를 더욱 절감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좋은 걸 알게 돼서 남은 여생 더 행복하게 살 수 있을 것 같네요.

    

정말 좋은 점은 상대가 없어도, 저는 셀프 오르가즘이 된다는 것. 수업 중에 배웠던 걸 열심히 수련했더니, 아무데서나 내가 원하면 혼자 호르가즘을 느끼게 됐어요. 그게 가장 좋습니다.

 ​

 ​

 



이여명의 성토피아 모든 방송듣기 : https://www.podbbang.com/ch/11366

 

 






 

 

 


0 개의 댓글이 달려있습니다.
 
   



[포인트정책]    작성:200P  읽기:0P    다운:0P    코멘트:30P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 전체 주요 공지사항 모음 타오월드 06-23 9952 0
공지 [공지] ▼ 기역도 수련가이드 자료 타오월드 06-22 11937 0
공지 [공지] ▼ 은방울 수련가이드 자료 타오월드 06-22 11686 0
공지 [공지] ▼ (기역도/은방울) 훈련 시 필독 참고글 타오월드 06-09 10048 0
공지 [공지] [고급훈련] 은방울 2개로 훈련하는 멀티 진동과 질 전체 단련 타오월드 06-02 13337 0
공지 [공지] ▼ [기역도/은방울 에너지오르가즘 훈련담 - BEST 영상] 타오월드 05-29 11914 0
공지 [공지] [철삼봉 체험담] 휑했던 머리를 보고 단골집 미용사가 깜짝 놀란 이유​ (1) 타오월드 05-11 14091 0
650 [타오러브] 혀놀림과 애태우기 고수, 성인배우 유튜버 준열님 (2부) [대한민국 성생활리포트] NO.30-2 타오월드 03-02 7 0
649 [타오러브] 성은 예술이다! 성인배우 유튜버 준열님 (1부) [대한민국 성생활리포트] NO.30-1 타오월드 03-02 7 0
648 [타오러브] 각궁으로 떠난 미지의 질과 자궁 탐험!​​ (2) 타오월드 02-18 106 0
647 [타오러브] 각궁으로 떠난 미지의 질과 자궁 탐험!​​ (1) 타오월드 02-18 90 0
646 [복뇌건강법] 2021년 2월 뱃속 뻥~ 뱃살 쏙~ 배푸리 건강법 무료 체험 특강 타오월드 02-10 132 0
645 [타오러브] 명기도전 은방울 체험기와 궁테라피 레서피 공개, 해피지영 타오월드 02-04 209 0
644 [타오러브] 질수축에 좋은 아로마오일과 은방울 사용법, 해피지영 타오월드 01-28 254 0
643 [타오러브] 소변 보듯이 아랫배를 넣으며 질 밀어내기 [은방울 보수교육 체험담(2)] - 새봄님 타오월드 01-15 319 0
642 [타오러브] 월풀처럼 질 움직이며 밀어내기 자유자재! [은방울 보수교육 체험담(1)] - 새봄님 타오월드 01-14 335 0
641 [타오러브] [은방울 체험담: 들국화님] 골반통, 무릎 통증 싹~ 은방울 3일만에 일어난 극적인 변화 체험들! 타오월드 01-13 305 0
640 [타오러브] 선호하는 체위 vs 싫어하는 체위​ [성생활 100세 프로젝트 10화] 타오월드 01-06 411 0
639 [타오러브] 합일의 기술, 삽입! [성생활 100세 프로젝트 9화] 타오월드 12-29 437 0
638 [타오러브] 노년의 필살기, 애무의 기술! [성생활 100세 프로젝트 8화] 타오월드 12-24 440 0
637 [타오러브] 침실 대화의 기술! [성생활 100세 프로젝트 7화] 타오월드 12-16 477 0
636 [타오러브] 침실로 이끄는 유혹의 기술!​ [성생활 100세 프로젝트 6화] 타오월드 12-14 484 0
 1  2  3  4  5  6  7  8  9  10    
  • 타오월드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 찾아오시는길
  • 문의하기
  • 서울시 종로구 재동 38-1 (북촌로 21)     대표전화. 02-765-3270     팩스. 02-765-3271     이메일. healingtao1@hanmail.net